본문 바로가기

홍콩호텔리뷰
728x90
반응형
7

홍콩 여행, 코즈웨이베이의 하버뷰가 가능한 Laiza의 공간 (에어비앤비) ▶ 홍콩여행을 준비중이라면?! 홍콩여행 준비 글(현지투어/항공리뷰/와이파이등) 모두 확인하기 2019년 4월 홍콩여행 코즈웨이베이의 어느 숙소에서 머무를까. 그 고민은 생각보다 오래했다. 호텔에서 머무를까 하다가, 1박 비용도 높은데다 객실이 좁다는 것은 상당한 불편함으로 다가왔기 때문이다. 결국 선택한 것은 에어비앤비. 에어비앤비를 그 동안 여러번 이용해봤으니 불편할 것은 없었다. 다만, 마음에 드는 숙소가 없었던 것. 그 가운데서 찾아낸 숙소는 Laiza의 작은 원룸이었다. 참고. 에어비앤비(airbnb) 리뷰 2019.01. - 경주여행, 황리단길 시작에 있던 작은 한옥 게스트하우스 ... 작은 뜰 2018.04. - 서울여행, 북촌의 작은 한옥에서 편안하고 푸근한 잠자리를 느끼다. (에어비앤비) .. 2019. 4. 18.
홍콩여행, 홍콩 하버플라자 노스포인트 호텔(Harbour Plaza North Point) - 아늑한 공간에 하버뷰가 즐거운 객실 2018년 10월 여행 홍콩 중심에 있는 하버 플라자 노스포인트 호텔에서 몇일 머무르게 되었다. 이곳에 도착하기 전까지는 나름의 계획이 있었다. 주변을 둘러보고 식당도 좀 찾아보고. 물론 그 계획은 모두, 단 하나도 이루어지지 않았지만 그 대신 전 세계에서 온 홍콩스페셜리스트들을 만나고 여행을 이야기하고 홍콩에서의 여행을 즐겼다. 모두들 홍콩관광청의 초청으로 이곳에 도착했으니 홍콩 하버플라자 노스포인트 호텔의 어떤 객실을 배정 받을지는 미지수였다. 미지수라는 점에서 기대감을 안고(?) 각자의 항공 스케쥴에 맞춰서 공항에 도착하여 체크인을 했다. 나 역시 마찬가지. ▶ Alice의 홍콩 호텔 리뷰 일기 ◀ 홍콩공항에서 시내로 이동하는 방법: 리무진 서비스 홍콩공항에서 시내로 가는 여러가지 방법 중에서 주최.. 2018. 11. 9.
홍콩여행, 친환경섬에서 친환경 호텔인 오베어지(오베르주) 디스커버리베이 호텔 오션뷰 feat. 여기 홍콩 맞아? 2018년 10월 여행 홍콩에서 휴양지 찾기?! 호캉스 출장으로 떠난 홍콩여행이었지만, 출장 스케쥴과 실제 항공스케쥴이 약간 달라 나는 결국 원래 스케쥴보다 일찍 홍콩에 도착해야했다. 이때 떠오른 것은 오베어지(오베르주) 디스커버리베이 호텔. 동남아시아 중에서 대표적인 도심지 홍콩은 쇼핑을 포함한 도시로서 모든 매력을 즐기기에 좋다. 하지만 휴양지로서의 매력은?! 알려진 바가 없다. 어쩌면 휴양지로서의 매력이 없다고 생각하는 이들이 압도적으로 많아서일 수도 있다. 하지만 대부분의 휴양지는 도심지가 크게 발달되어있지 않다. 어느것이 빠를까? 휴양지 근처의 도심지 매력을 찾는 것과, 도심지에서 휴양지 분위기를 찾는 것중에서 말이다. 나는 후자라고 생각했고, 그 가능성을 확인해보는데 사용하기로 했다. 나는 지.. 2018. 11. 8.
홍콩 소호에 위치한 좋은 숙소! (센트럴에 위치) 에어비앤비 2017년 3월 나는 지금까지의 홍콩 여행에서 숙소는 항상 홍콩섬이었다. 그것도 주로 완차이, 셩완, 센트럴 지역 위주로. 이유는 간단하다. 내가 가보고 싶어 하는 지역들이 홍콩섬에 주로 몰려있는 편이었고, 홍콩섬이 외국인인 나에게는 생활이 매우 편리했기 때문이다. (내가 길치인 것도 한 몫...) 이번 여행 역시 홍콩섬에 있는 집을 빌렸다. 이 집의 최고 장점은 밤이면 밤마다 시끄러운 번화가에 있음에도 불구하고 놀랍게도 그 번화가에 정말 조금만 걸어가도 되는 곳에 있다. 그곳은 밤이면 엄청 조용했다. 딱 몇 걸음 차이인데도 완벽하게 조용한 일반 주민들이 지내는 곳이면서도 몇 발자국만 옮기면 바로 번화가였다. 그리고 주변에 로컬 식당이 많다는 것. 단점은 홍콩섬이 대부분이 그렇듯이 일반 주거 지역으로 갈.. 2017. 4. 22.
홍콩야경이 예쁜 집(원룸 렌트) - 에어비앤비 할인쿠폰 2015년 11월 나의 홍콩 여행에서 한 번도 홍콩섬을 벗어나서 숙소를 정한 적이 없었다. 이유는 홍콩섬이 익숙하기도 했지만, 무엇보다도 내가 지내기에는 홍콩섬이 제일 좋았기 때문이다. 게다가 길치인 나에게는 익숙한 곳이 고생하지 않을 확률이 높으니까. 그런 홍콩섬에서 무척 야경이 좋은 집을 발견했는데, 내가 직접 이곳에 지내보니 만족도 100% 최고였다. 보통 홍콩은 좁은데 높은 빌딩이 많아서 창문을 열면 다른 건물로 인해서 시야가 가려진다. 그것과 비교하면 이 집은 제일 위층에 있어서 전망이 정말 좋았다. 정말 최고! ▶ Alice의 홍콩 호텔 리뷰 일기 ◀ 내부 구조도 좋지만, 야경이 멋진 빌라 집안에 들어서자마자, 창가가 참 마음에 들었다. 창가에는 이렇게 소파와 모포가 깔려있기 때문에 편안하게 .. 2015. 12. 9.
홍콩에서 현지인 아파트에서 지내기. (홍콩 완차이)/에어비앤비 2015년 2월 여행 호텔 말고 초초단기 렌트로 아파트 이용하기. 홍콩은 정말 사람 많고 땅떵어리 좁기로 유명하다. 도로도 무척 좁은 것이 특징. 거주할 만한 빌딩은 오래된 상태로 유명하고. 대부분의 사람이 호텔이나 게스트하우스에 묶지만, 다음 홍콩 여행에서는 일반 홍콩인들이 묶는 아파트에 묵어보시는 것은 어떨까? 나는 이번 경험이 무척 즐거웠다. 비록 짧은 일정이었지만 홍콩에 거주하고 있는 Heather를 통해서 편하고 저렴하게 현지 아파트에서 지낼 수 있었으니. 완전 강추!!! 좁은 골목에 자리잡은 재래시장. 피자헛 간판이 보이면 제대로 골목길을 찾은 것이다. 낮에는 시장에 사람들이 많다. 저녁이면 일찍 문을 닫기 때문에 아마 저녁 8시 넘어서 도착하면 썰~렁한 시장을 맞이하게 될지도. 나는 당시에 .. 2015. 3. 23.
홍콩에서 깔끔하고 위치가 좋았던 이비스(IBIS) 센트럴&셩완 호텔 정보 2012년 11월 여행. 처음 홍콩에 묵었을 때에는 공항에서 노숙을 (;;;) 두 번째 홍콩 묵을 때에는 오픈한지 얼마 안된 1박에 2만원 정도 했던 깔끔한 게스트 하우스를, 세번째 홍콩 묵었을 때에는 IBIS 홍콩 센트럴 앤 셩완 호텔에 묵었다. 역시 이번 11월 여행도 여기서 묵었다. 이 곳은 리모델링한지 얼마 안되 완전 깔끔 그 자체에 저렴한 가격 그리고 이동이 편리해 여러모로 좋았기 때문이다. 부산에서 출발하는 홍콩 비행기를 이용하면 대부분 야간 비행이기에 홍콩국제공항에서 심야 버스가 이동하는 경로를 중심으로 호텔을 잡는 것이 가장 편하다. 공항에서 택시까지는 너무 비싸서;;; (평균 400~500HKD. 심야버스는 비싸야 최대 33HKD니까) 홍콩 심야버스는 친절하게 목적지에 대한 방송을 하지 .. 2013. 4. 13.